창원시의회, 일본의 백색국가 제외 강력 규탄
이찬호 의장 "모두가 단합해 재도약의 기회로 삼자”
2019.08.12 21:12:28
창원시의회, 일본의 백색국가 제외 강력 규탄
창원시의회는 12일 의회 정문 앞에서 일본의 백색국가 제외를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성명서 발표에 앞서 이찬호 의장은 “오늘 성명서 발표는 일본의 경제도발에 대한 창원시 의회의 입장을 표명하고 정부차원의 대책 수립을 촉구하고자 한다”며 “비록 어려움이 있더라도 우리 모두가 단합 극복하여 재도약의 기회로 삼자”고 전했다.

ⓒ창원시의회

시의원들은 상호 협력관계를 전혀 다른 문제로 빌미 삼아 일방적으로 파기한 일본을 강력 규탄했다.

또한 단기적으로는 수입처 다변화 기간을 거쳐 중·장기적으로 자체 기술로 생산하는 국산화에 도달해야 함을 천명하고 정부에 관련 대책 마련을 강력 촉구했다.

이날 창원시의원들이 정부에 요구한 사항에는 ▲일본의 화이트 리스트 발표에 따른 백색국가 해제 이상의 강력한 대책을 촉구 ▲대일 의존도가 높은 창원과 같은 제조업 도시들을 위한 정부 차원의 특단의 대책 수립 및 시행을 촉구 ▲경제 질서를 파괴하는 일본의 경제협력 관계와 무례한 경제제재 행위에 국제사회 차원의 대일 제재 ▲향후 추가로 있거나 언제든 재발 할 수 있는 일본의 경제규제 행위에 대비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체감형 대책을 수립하여 피해 기업들을 발굴하여 지원할 수 있도록 강력하게 촉구 등이다.

kim134114@naver.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