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라문화광장 여성친화적 공간조성 보고서 발간
산지천 주변 성매매근절 위한 대책 제시
2019.09.03 11:35:05
탐라문화광장 여성친화적 공간조성 보고서 발간
제주여성가족연구원(원장 이은희)은 오랫동안 성매매집결지였던 제주시 이도이동 산지천 일대 탐라문화광장 주변지역 실태파악과 지역활성화를 위한 정책을 마련하기 위해'제주지역 성매매집결지 실태와 여성친화적 공간조성 방안'(연구책임자 이화진 연구위원) 보고서를 발간했다. 

본 연구는 탐라문화광장 주변지역 주민을 비롯한 성매매 관련분야 담당자의 면접조사와 최근 도시재생 차원에서 성매매집결지 폐쇄를 추진한 아산시, 전주시 등 타지역 현장조사 결과를 분석해 여성친화적 공간조성을 위한 정책개선 방안을 도출했다. 

면접조사 결과 성매매 여성의 경험을 반영한 자활 지원 프로그램 마련, 지역주민에 대한 인식개선 및 역량 강화교육, 집결지 주변 성매매 근절을 위한 근본적 대책 마련, 지역 활성화를 위한 상시적 프로그램 운영 등이 필요한 것으로 드러났다. 

타지역 현장조사 결과 성매매집결지의 여성친화적 공간 조성을 위해서는 여성친화적 정책에 대한 행정의 관심과 의지 주민 참여를 보장하는 자발적이며 지속 가능한 젠더 거버넌스 구축, 지역주민의 공감대 형성과 성매매 종사자의 탈성매매를 지원하는 프로그램 운영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성매매의 근절과 여성친화적 공간조성을 위해 제안한 정책으로는 성매매 여성의 탈성매매와 자활 지원 확대를 위한 조례 개(제)정, 산지천 주변 환경개선 사업 추진, 탐라문화광장 및 북수구광장 상설 프로그램 운영, 산지천 지역 여성 역사자원을 연계한 문화콘텐츠 개발, 젠더 거버넌스 허브 공간 구축, 주민참여형 공공시설 설치 등을 포함한 지역환경 정비, 이를 위한 유관 기관간 연계 및 협력과 콘트롤타워 설치의 필요성을 제안했다. 

제주여성가족연구원 이은희 원장은 “지역 활성화를 위해서는 성매매근절을 위한 근본적 해결 의지와 모두가 행복하고 안전한 공간조성 정책이 실효성 있게 추진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pressianjeju@gmail.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