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청량리~신해운대역 KTX급 고속열차 2022년 개통
하태경 의원 지역공약 1호로 실물 첫 공개...기존 무궁화호보다 2~3시간 단축
2019.09.05 15:15:00
서울 청량리~신해운대역 KTX급 고속열차 2022년 개통

서울 청량리~신해운대역 구간을 달리는 KTX급 고속열차가 오는 2022년에 개통될 전망이다.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해운대갑)은 서울 청량리~신해운대역을 달릴 KTX급 고속열차 실물 사진을 5일 공개했다. 현재 이 열차는 완성 막바지 단계에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KTX급 고속열차 실물 사진은 열차 제작사인 현대로템이 하태경 의원실에 제공한 것으로 실물이 공개된 것은 처음이다.

▲ KTX급 고속열차 외형, 객실 모습. ⓒ하태경 의원실


특히 고객편의에 중점을 두고 제작해 전 좌석에는 휴대전화 충전기를 비치하고 전 좌석별로 개별창을 도입해 승객 모두가 창밖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특실의 경우 영화나 드라마 등의 영상을 보며 여행을 할 수 있도록 전 좌석에 VOD를 설치했다.

또한 신해운대역에서 서울 청량리역까지 3시간 만에 갈 수 있어 기존 무궁화호보다 무려 4시간가량 단축된다. 신해운대역이 속한 중앙선에 안동, 제천, 단양도 1시간 25분에서 1시간 50분대에 이동할 수 있다.

한편 KTX급 고속열차의 신해운대역 개통은 하태경 의원이 20대 총선에서 내건 1호 지역공약으로서 오는 2022년 12월로 개통이 확정됐다.

하태경 의원은 "공약을 내걸었을 당시만 해도 과연 가능할까라는 회의적인 목소리가 많았지만 신해운대역을 달릴 KTX급 고속열차 실물을 확인했고 개통이 확정되면서 지역 주민과의 약속을 이뤄내 기쁘다"고 소회를 밝혔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