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상 왜 안 해줘" 보험사서 분신 시도한 40대
경찰, 현행범으로 체포한 뒤 정확한 사고 경위 조사 중
2019.09.11 10:43:32
"보상 왜 안 해줘" 보험사서 분신 시도한 40대
보험금 지급 문제에 불만을 품고 보험사에서 분신을 시도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1일 부산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22분쯤 부산 중구 한 보험사 사무실에서 A(46) 씨가 휘발유를 몸에 뿌리고 라이터로 불을 지르려 한다는 112신고가 들어왔다.

당시 A 씨는 상해 보험금을 청구했지만 보험사 측에서 감정을 해야한다며 원하는 보험금을 보상받지 못하자 화가나 분신을 시도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A 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한 뒤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