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양경찰서 해남 땅끝 선착장 차량 해상추락 운전자 70대 사망
혈액 채취하여 음주 여부 등을 국과수에 의뢰도
2019.09.11 12:13:34
완도해양경찰서 해남 땅끝 선착장 차량 해상추락 운전자 70대 사망

전남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지난 10일 해남군 땅끝 선착장 앞 해상에서 차량 1대가 추락해 70대 남자가 사망했다고 11일 밝혔다.


▲사고 차량을 인양하고 있다. ⓒ완도해경


완도해경에 따르면, 밤 7시 10분 고 모 씨(70세, 남, 해남)가 땅끝항 선착장 앞에 D사 차량을 주차를 하던 중 갑자기 해상에 추락해 김 모 씨(여객선 선장)이 저녁 7시 16분경 땅끝 파출소로 신고 접수했다.


이에 완도해경은 경비정, 연안구조정 2척, 완도구조대를 급파, 25분 만에 현장에 도착해 수중 수색을 실시해 저녁 8시 5분경 선착장 앞 15m 해저 차량 안에서 익수자를 발견,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며 인양한 후 119에 인계했다.

또한 익수자는 완도소재병원으로 이송했으나, 사망했고 차량은 저녁 8시 41분에 육상으로 인양했다.

한편 완도해경 관계자는“혈액 채취해 음주 여부 등을 국과수에 의뢰할 예정이며 선착장 주변 CCTV 분석해 정확한 사고 경위에 대해서는 조사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cyn44550@gmail.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