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추석 명절 민생안정 종합대책 추진
종합대책 근무반 편성해 종합상황실 운영...귀성객·시민 불편 최소화
2019.09.11 13:45:22
김제시 추석 명절 민생안정 종합대책 추진
전북 김제시는 추석 명절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시민들이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종합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4일간의 연휴가 이어지는 이번 추석 명절기간동안 시는 종합대책 근무반을 편성,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고 물가‧환경‧보건‧상수도‧교통 등 서민생활과 밀접한 민생분야 대책을 마련해 시민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먼저 각종 안전사고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24시간 상황관리체계를 유지하는 한편, 전통시장과 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관리실태 점검 및 안전캠페인을 전개하고 교통 혼잡과 정체의 원인이 되는 주요 도로변의 불법 주․정차 집중단속을 실시한다.

또한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을 중심으로 물가안정 캠페인을 진행하고, 고향을 찾은 귀성객과 관광객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도로변과 터미널, 주요 관광지 등 위생상태를 사전에 점검하는 한편, 기동청소반을 운영해 연휴기간 쏟아진 생활쓰레기를 처리해 나갈 방침이다.

특히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해 보건소 등 의료기관을 중심으로 비상진료체제를 구축함으로써 만약의 사태에 대비하고, 당직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을 운영해 의료공백을 최소화 할 계획이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시민 모두가 일상에 불편함 없이 따뜻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민생안정 종합대책 추진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yc7822@hanmail.net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