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호 태풍 '미탁' 북상
강한비와 폭우동반 주의 당부
2019.10.02 10:49:32
제18호 태풍 '미탁' 북상
제18호 태풍 '미탁'이 북상함에 따라 기상청은 2일 오전 제주도 전해상과 남해서부전해상을 비롯한 서해남부남쪽먼바다, 서해남부북쪽먼바다, 서해남부앞바다에 태풍경보와 남해동부먼바다에 풍랑주의보를 울산, 부산, 대구, 경상남도, 경상북도. 전라북도 에 호우주의보를 발효했다.

제 18호 태풍 '미탁'은 이날 9시 현재 서귀포 서남서쪽 약 290km 해상(31.9N, 123.9E)에서 시속 27km로 북동진 중이며 천둥.번개와 시간당 70mm이상의 매우 강한 비를 동반하고 있다고 기상청이 밝혔다.

제18호 태풍 '미탁' 이동 경로. ⓒ기상청


태풍 '미탁' (MITAG)은 미크로네시아에서 제출한 여성의 이름으로 알려졌으며 2일과 3일 이틀 동안 제주도산지에 600mm 이상, 강원영동과 경북북부동해안에 500mm 이상의 폭우와 제주도와 대부분 해안, 도서지역에는 바람이 최대순간풍속 125~160km/h(35~45m/s) 그 밖의 지역에서도 최대순간풍속이 55~110km/h(15~30m/s)로 매우 강하게 불겠다고 예보했다.

제18호 태풍 '미탁(MITAG)'은 중국 상하이 동쪽 해상에서 북상중이며 제주도와 남부지방, 충청도에 내리는 비는 이날 오전에 경기남부와 강원남부 오후 12시경에는 서울.경기북부와 강원북부로 차차 확대되겠고 3일 오후에서 저녁까지 제주도와 서해안부터 점차적으로 그치겠으나 강원영동은 4일 새벽까지 이어지는 곳도 있겠다고 내다봤다.

태풍 '미탁에 의한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를 포함한 남부지방과 강원영동, 울릉도.독도 지방에 약 100~300mm 충청도지방은 80~150mm 정도로 예상된다고 기상청이 밝혔다. 다만 이 지역 산지에는 지역에 따라 제주도산지에 600mm 이상, 강원영동과 경북북부동해안에 500mm 이상의 폭우가 예상된다고 발표했다.

특히 제18호 태풍의 직.간접적인 영향으로 2일 부터 3일 사이 제주도와 지리산부근 등 동해안에는 시간당 50mm 이상의 폭우를 비롯해 국지적으로 100mm 이상 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제주도산지와 강원영동, 경북북부동해안은 500mm 이상의 호우가 예상되면서 저지대 침수와 하천 범람 등 비 피해가 우려된다고 말했다. 

또한 대기불안정이 높아지면서 제주도와 남해도서지역에는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어 낙뇌 피해가 우려 된다며 사전에 시설물 피해가 없도록 철저한 대비를 당부했다.

pressianjeju@gmail.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