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신라전래․경주전통음식 경연대회 개최
49개 작품 출품, 시민․관광객 시식, 우수작 시상
2019.10.08 18:01:51
한수원, 신라전래․경주전통음식 경연대회 개최
ⓒ한수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지난 4일 경주시 실내체육관에서 경주향교, 성균관여성유도회와 공동으로 ‘2019 신라전래․경주전통음식 경연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에는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49개의 전통음식이 출품됐으며 시민과 관광객 등 약 1000명이 시식에 참여해 경주지역 전통음식에 대한 큰 관심을 보였다.

조리학과 교수 등 심사위원의 심사결과 ‘시래기묵밥과 소두방 소주’가 대상(경북도지사상), ‘닭가슴살 육포’, ‘아로니아, 강황 누룩소금과 편육’, ‘뚝배기 찰맥반’이 금상(한수원 사장상, 경주시장상, 경주시의장상)을 수상했다. 이 밖에도 은상 1작품, 동상 3작품, 장려상 5작품, 특별상 5작품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오순록 한수원 기획본부장은 “경주지역 전통음식 발굴 노력이 문화․관광 콘텐츠 강화로 이어지기를 바란다”며 “한수원은 신라 천년고도인 경주의 전통문화 보존 및 계승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max0709@hanmail.net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