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돼지열병] 군산시, 거점방역 통제초소 추가설치
강임준 군산시장, 초소방문 방역상황 점검
2019.10.10 16:07:03
[아프리카돼지열병] 군산시, 거점방역 통제초소 추가설치

ⓒ군산시 농협기술센터


전북 군산시가 아프리카돼지열병 거점방역 통제초소를 점검하며 청정지역 사수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군산시는 전국 최대규모의 돼지 사육지역인 충남과 경계지역인 금강하구둑(서천→군산)에 거점방역 통제초소 1개소를 추가로 설치해 2개소의 거점방역 통제초소에서 축산관련 차량에 대한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10일 군산시농업기술센터 가축방역상황실 및 동우 앞 거점소독초소, 금강하구둑 거점소독초소 등 주요 방역 관련지를 방문, 연일 근무하는 직원을 격려한 뒤 안전한 방역소독으로 아프리카 돼지열병 차단 방역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축산농가들의 안일한 방역태세와 방역초소근무자들의 근무수칙 준수 등 방역에 소홀하지 않도록 독려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양돈농가에 1일 2회 철저한 소독과 예찰, 외부인과의 접촉을 최대한 자제, 양돈농장 외국인근로자 고향방문 및 발생국 여행 자제, 축산농가 모임 전면금지 하는 등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예방에 적극 대처해 달라"고 당부했다.
yoosk0729@hanmail.net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