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재판부에 감사...비온 뒤 땅 굳어져"
2019.05.16 16:27:18
이재명 "재판부에 감사...비온 뒤 땅 굳어져"
무죄 선고를 받은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6일 "사법부가 인권과 민주주의의 최후 보루라는 사실을 확인해 준 재판부에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표한다"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날 직권남용,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사건에서 1심 무죄 판결을 받은 후 이같은 심경을 밝혔다. 

이 지사는 "도민들께서 저를 믿고 기다려주셨는데, 제가 우리 도민들의 삶을 개선하는 큰 성과로 반드시 보답하겠다"며 "지금가지 먼길 함께 해주신 동지들, 지지자 여러분, 앞으로도 서로 함께 손 잡고 큰 길로 계속 함께 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검찰의 항소 가능성과 관련한 질문에 "비 온 뒤에 땅이 더 굳어진다는 말을 믿고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검찰은 이날 선고에 대해 즉각 항소할 것으로 보인다.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은행 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이명선 기자 overview@pressian.com 구독하기 최근 글 보기
방송국과 길거리에서 아나운서로 일하다, 지금은 '언론 협동조합 프레시안 기자' 명함 들고 다닙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