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모든 보건소서 A형간염 예방 접종 실시
주소지 관계없이 부산시민이면 누구나 신청하면 가능, 예방 수칙 준수 당부
2019.05.27 10:22:21
부산시, 모든 보건소서 A형간염 예방 접종 실시

부산 모든 보건소에서 주소지 관계없이 에이(A)형간염 예방 접종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부산시는 그동안 주소지 보건소에서만 접종이 가능했던 에이(A)형간염 예방 접종을 16개 구·군 어디서나 받을 수 있다고 27일 밝혔다.


▲ 부산시청 전경. ⓒ프레시안(박호경)


최근 에이(A)형간염의 전국적인 유행으로 유료 예방 접종 수요가 폭발하면서 부산시는 그동안 일부 보건소에서만 시행하던 유료 접종을 지난 2일부터 부산시 관내 전 보건소에서 확대 실시한 바 있다.

그러나 고가의 백신 구입에 따른 구 자체 예산 부족으로 관내 주민에게만 제한적으로 접종을 실시해 시민들이 불편을 호소하는 사례가 발생하기도 했다.

이에 부산시는 구·군과 숙의 과정을 통해 예산 집행 방안을 마련하고 주소지와 관계없이 가까운 보건소에서 에이(A)형간염 예방 접종이 가능하도록 공감대를 형성했으며 이에 지난 24일부터 주소지와 관계없는 예방 접종이 가능하도록 결정했다.

부산시 안병선 건강정책과장은 "예방 접종뿐 아니라 물 끓여 먹기와 올바른 손 씻기 등 에이(A)형간염 예방 수칙을 준수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며 "시민분들께서는 보건소 방문 전, 접종 백신이 구비됐는지 먼저 유선으로 확인 후 방문하시길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에이(A)형간염은 바이러스 감염에 의한 급성 간염질환으로 발열·두통·피로 등 전신 증상 발생 후 황달 등이 나타나는 질환이며 통상 2회에 걸친 예방 접종과 개인위생수칙 준수로 예방이 가능하다.

bsnews3@pressian.co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