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국무조정실과 규제혁신 현장간담회 개최
버스전용차로 통행 제한 완화 등 규제 개선방안 12건 논의
2019.06.04 09:52:45
부산시, 국무조정실과 규제혁신 현장간담회 개최

지역의 기업 현장을 방문해 직접 소통하고 애로사항을 들을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부산시와 국무조정실(규제신문고과)은 4일 오후 2시 시청에서 규제혁신 현장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간담회는 국무조정실의 찾아가는 규제신문고 일환으로 지역 현장과의 직접 소통으로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적극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다.


▲ 부산시청 전경. ⓒ부산시


부산시는 버스전용차로 통행 제한 완화, 소규모 이륜차 제작자 자기 인증제도 개선, 개발제한구역 조정·완화대상 규정 개선 등 12건 과제에 대해 애로사항과 개선 필요성을 집중적으로 설명하고 국무조정실과 함께 해결방안을 적극 논의할 예정이다.

국무조정실 규제신문고과장은 "규제개혁은 현장과 정책의 간극을 줄이는 과정으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이루기 위해서 지자체의 협력과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부산시 조용래 혁신성장정책과장은 "기업의 현장을 직접 방문해 규제 애로사항을 발굴하고 해결하는 등 현장에서 체감하고 그 성과를 함께 누릴 수 있는 규제혁신을 추진할 것이다"며 "지역 신산업의 육성을 저해하고 기업 투자에 걸림돌이 되는 낡고 불합리한 규제 혁신을 위해 개선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