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문재인 면상 주먹으로..." 영상 튼 한국콜마 "사과"
2019.08.09 12:47:50
"아베, 문재인 면상 주먹으로..." 영상 튼 한국콜마 "사과"
극우성향의 유튜버 방송을 직원들에게 시청하게 해 물의를 일으킨 한국콜마가 9일 입장문을 내고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국민 여러분께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앞서 한국콜마 윤동한 회장은 지난 6~7일 직원 700여 명이 참석한 직원 월례조회에서 극우 성향 유튜버의 '막말 동영상'을 시청케 해 논란을 일으켰다. 

해당 영상에는 "아베는 문재인 면상을 주먹으로 치지 않은 것만 해도 너무나 대단한 지도자임에 틀림이 없다", "베네수엘라 여자들은 단돈 7달러에 몸을 팔고 있다. 그리고 곧 우리나라도 그 꼴이 날 것"이라는 등의 막말이 담겨 있었다. 

한국콜마는 입장문을 통해 "자사 월례조회 때 활용된 특정 유튜브 동영상으로 인해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국민 여러분께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영상을 튼 이유에 대해서는 "대외적 환경과 현상에 대한 이해를 돕고자 최근 인터넷상에 유포되고 있는 특정 유튜브 영상의 일부분을 인용"했다고 밝히며 "일부 편향된 내용처럼 감정적으로 대응하거나 현혹되어서는 안되고 올바른 역사 인식을 갖고 현 상황을 바라보고 기술력으로 극복해야 한다는 취지였다"고 주장했다. 

한국콜마는 윤동한 회장에 대해 "윤 회장은 일본으로 유출되었던 우리 문화유산인 수월관음도를 25억 원에 구입해 국립박물관에 기증한 적이 있다"며 "이순신 장군의 정신을 배우고 전파하기 위해 이순신의 자(字)를 딴 서울여해재단을 설립해 이순신 학교도 운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국콜마는 윤동한 회장이 일본콜마와 합작해 세운 회사다. 화장품 ODM 등을 주력으로 하며 코스닥 상장 기업이기도 하다.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은행 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이명선 기자 overview@pressian.com 구독하기 최근 글 보기
방송국과 길거리에서 아나운서로 일하다, 지금은 '언론 협동조합 프레시안 기자' 명함 들고 다닙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