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日조치 참으로 실망…국민들 성숙한 대응"
독립유공자 청와대 초청 오찬서 광복절 메시지 예고편
2019.08.13 14:52:57
文대통령 "日조치 참으로 실망…국민들 성숙한 대응"

문재인 대통령이 광복절을 이틀 앞둔 13일 독립유공자와 유족 등 160명을 청와대에 초대해 오찬을 함께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과거 독립 운동가들의 애국 정신을 기리는 한편 일본의 경제 보복에 대해 성숙한 대응을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틀 후면 74번째 광복절을 맞이한다"며 "3.1 독립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에 맞는 광복절이기에 더욱 각별하다"고 말했다.

그는 "74년 전 우리는 광복을 맞아 새로운 나라를 꿈꿨고, 과거에 머물지 않고 미래를 향해 쉬지 않고 달렸다"며 "일본과도 미래지향적인 우호·협력 관계를 맺어왔고, 일본이 잘못된 역사를 깊이 성찰하길 바라며 평화와 번영의 미래를 함께 열기 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러나 최근 일본 정부는 수출규제에 이어 우리나라를 백색국가에서 배제하는 결정을 내렸다"며 "양국이 함께해온 우호·협력의 노력에 비춰 참으로 실망스럽고 안타까운 일"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우리 기업·국민의 피해를 최소화하는 방안을 마련해가며 외교적 해결을 위한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국민도 우리 경제를 흔들려는 경제보복에 단호하면서도 두 나라 국민 사이의 우호 관계를 훼손하지 않으려는 의연하고 성숙한 대응을 하고 있다"며 "100년 전 독립운동의 길에 나선 우리 선조들은 '일본이 잘못된 길에서 빠져나와 동양에 대한 책임을 다하게 하는 일'이라고 선언했다. 아주 준엄하면서도 품위 있는 자세였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사람과 사람, 민족과 민족, 나라와 나라 사이의 공존·상생·평화·번영이라는 인류 보편의 가치를 잊지 않는다"며 "우리에게 역사를 성찰하는 힘이 있는 한 오늘의 어려움은 우리가 남에게 휘둘리지 않는 나라로 발전해가는 디딤돌이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제 우리는 당당한 경제력을 갖춘 나라가 됐고, 성숙한 민주주의를 실현한 나라로 동북아에 평화·번영의 새로운 질서를 만들어가고 있다"며 "국민의 자부심에 원천이 돼주신 독립유공자께 깊은 존경과 감사 인사를 드린다"고 했다.

이어 "독립유공자와 후손을 제대로 예우하는 일은 한시도 게을리할 수 없는 정부의 책무"라며 "독립유공자는 우리 국민 모두의 자부심"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미래세대가 역사에서 긍지를 느끼고 나라를 더욱 사랑하게 만드는 힘은 보훈에 있다"며 "정부는 항상 존경심을 담아 보훈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마지막으로 "100년 전 선조들의 뜻과 이상은 아직 완전히 실현되지 못했다. 평화·번영의 한반도라는 중대한 과제가 우리 앞에 놓여 있고, 광복을 완성하기 위해 분단을 극복해 나가야 한다"며 "국민의 하나 된 힘이 절실하다"고 호소했다.

이날 오찬에는 김구 선생 등 임시정부 요인들이 즐겨 먹던 특별 메뉴가 마련됐다. 김구 선생이 일제 경찰의 추적을 피해 휴대하기 편해 자주 즐겼다는 음식인 대나무 잎으로 감싼 '쫑즈'와 임시정부의 안살림을 책임졌던 오건해 여사가 임시정부 요인들에게 대접했다는 간장으로 조린 돼지고기 요리 '홍샤오로우' 등이 제공됐다.

행사에는 생존 애국지사 9명, 광복절 경축식 독립유공자 서훈 친수자, 대한민국 국적을 취득하는 독립유공자 후손이 초대됐다. 또 미국, 중국, 러시아, 카자흐스탄, 프랑스, 호주 등 해외 6개국의 독립유공자 후손 36명도 방한해 참석했다.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은행 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서어리 기자 naeori@pressian.com 구독하기 최근 글 보기
매일 어리버리, 좌충우돌 성장기를 쓰는 씩씩한 기자입니다.
간첩 조작 사건의 유우성, 일본군 ‘위안부’ 여성, 외주 업체 PD, 소방 공무원, 세월호 유가족 등 다양한 취재원들과의 만남 속에서 저는 오늘도 좋은 기자, 좋은 어른이 되는 법을 배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