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경찰관 만취 상태로 10km 운전하다 단속에 적발
지인들과 술 마신 후 보인 소유 차량 운전, 감찰 조사 후 조치 예정
2019.08.29 15:35:24
현직 경찰관 만취 상태로 10km 운전하다 단속에 적발
만취 상태로 10km가량을 차량을 운전한 현직 경찰관이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부산지방경찰청은 부산 모 경찰서 소속 A 경장을 음주운전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28일 오후 11시 15분쯤 부산 기장군의 한 음식점에서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본인 소유 승용차를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 경장은 해운대 석대역 앞까지 10km가량을 음주운전하다가 29일 0시 15분쯤 음주 단속에 적발됐다.

경찰 관계자는 "A 경장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54%였다"며 "대상자에 대한 감찰 조사 후 조치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bsnews3@pressian.co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