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졸업 與野 의원들 "류석춘 교수 파면해 달라"
연대 총장 측에 입장문 전달
2019.09.23 17:49:54
연세대 졸업 與野 의원들 "류석춘 교수 파면해 달라"
연세대를 졸업한 국회의원 14명이 강의 중 일제 성노예 피해자를 '매춘부'에 비유한 류석춘 연세대 사회학과 교수의 교수직 박탈을 학교 측에 요구했다. 

23일 국회의원들은 김용학 연세대 총장에게 이 같은 요구안이 담긴 의견서를 전달했다. 

이들은 "도저히 침묵할 수 없는 중대한 일이라 편지를 드린다"며 "위안부를 매춘부에 빗대고 이에 반발하는 학생들에게 '궁금하면 한번 해 볼래요?'라고 말하는 등 성적 모욕을 가한 자를 한시라도 연세 교정에 두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이들 국회의원은 "인권에 대한 기본적인 소양도 없고 저열한 역사인식을 가진 자가 강단에 서서 후배들을 가르친다는 것은 저희 동문들에게 참을 수 없는 분노이자 치욕"이라며 "이번에 연세 교정에서 벌어진 차마 입에 담기도 힘든 류 교수의 망언으로 동문들의 자긍심은 땅에 떨어지고 말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일제에 저항했던 윤동주, 독재에 목숨으로 맞섰던 이한열의 정신이 우리 안에 살아있다"며 "류 교수를 즉각 모든 수업에서 배제해 더 이상의 피해를 막고 학교가 정한 적법한 절차에 따라 신속하게 교수직을 박탈해 달라"고 강조했다. 

입장문을 낸 국회의원은 변재일, 윤후덕, 우원식, 이규희, 송영길, 유동수, 우상호, 조정식, 송옥주, 안호영, 박범계(이상 더불어민주당), 신용현(바른미래당), 황주홍(민주평화당), 김종대(정의당) 의원이다. 

ⓒ국회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은행 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이대희 기자 eday@pressian.com 구독하기 최근 글 보기
기자가 되면 거지부터 왕까지 누구나 만난다고 들었다. 거지한테 혼나고 왕은 안 만나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