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 이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국 개고기 시장 1조4000억"
매년 205만 마리…"위생점검 시급"
송호균기자2006.10.24 16:19: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한국사람은 매년 약 205만 마리의 개고기를 소비하며, 그 시장규모는 1조4000억 원대에 이른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국무조정실이 한국정책학회에 의뢰해 10대 이상 성인 1034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이 설문조사에서 응답자 1025명 중 55.3%인 567명이 개고기를 먹어본 경험이 있다고 대답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김춘진 의원(열린우리당)이 24일 공개한 이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들은 1회에 약 300g, 1년에는 평균 4.6회 가량 개고기를 먹는 것으로 집계됐다
  
  김 의원은 "개고기 1인분의 가격을 1만 원으로 상정할 때 연간 소매시장 규모는 약 1조996억 원에서 1조3675억 원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개소주를 포함해 개고기는 돼지고기, 소고기, 닭고기에 이어 전체 육류소비에 4위를 차지하고 있다"며 "하지만 현행 축산물가공처리법의 적용을 받지 않아 불법적, 비위생적인 도축이 이뤄질 수 있으며, 유통단계에서 위생 점검도 미흡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김 의원은 "식양청은 국민이 실제로 먹는 개고기에 대한 정기적이고도 철저한 위생점검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응답자 75% "개고기 문화 찬성"
  
  한편 이번 설문조사에서는 한국의 개고기 문화에 대해 74.9%인 767명이 찬성해 반대론에 비해 약 3배 정도 많았다.
  
  또 응답자들은 개고기에 대한 정부 정책의 우선순위로 동물보호(30.9%)보다는 위생 및 환경문제(66.4%)를 시급하게 본 것으로 나타났다.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
페이스북 조회수
00
트위터 조회수
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