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北南 표준시 통일, 우리가 돌려놓겠다"
김정은 "北南 표준시 통일, 우리가 돌려놓겠다"
"판문점에 시계 두 개 걸려 가슴 아파…북이 바꾸겠다"
2018.04.29 11:31:17
김정은 "北南 표준시 통일, 우리가 돌려놓겠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7일 판문점에서 열린 남북 정상회담에서 서울 표준시보다 30분 늦은 평양 표준시를 서울 표준시에 맞추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정은 위원장은 27일 오후 문재인 대통령 부부와 한 환담에서 "'평화의 집' 대기실에 시계 두 개가 걸려 있었다. 하나는 서울 시간, 하나는 평양 시간을 가리키고 있었는데 이를 보니 매우 가슴이 아팠다"며 "북과 남의 시간부터 먼저 통일하자"고 제안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이건 같은 표준시를 쓰던 우리 측이 바꾼 것이니, 우리가 원래대로 돌아가겠다. 이를 대외적으로 발표해도 좋다"고 말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29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이같이 밝히며 "표준시 통일은 북측 내부적으로도 많은 행정적 어려움과 비용을 수반하는 문제임에도 김정은 위원장이 이렇게 결정한 것은 국제 사회와의 조화와 일치에 더욱 적극적으로 나서겠다는 의미이자 향후 예상되는 남북, 북미 간 교류 협력에 장애물을 제거하겠다는 결단이라고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청와대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국민은행 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김윤나영 기자 dongglmoon@pressian.com 구독하기 최근 글 보기
기획팀에서 노동 분야를 담당하며 전자산업 직업병 문제 등을 다뤘다. 이후 환자 인권, 의료 영리화 등 보건의료 분야 기사를 주로 쓰다가 2015년 5월부터 정치팀에서 일하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