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경북지방경찰청, 디지털성범죄수사팀을 특별수사단으로 격상 운영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정기후원

경북지방경찰청, 디지털성범죄수사팀을 특별수사단으로 격상 운영

지방청은 1부장· 경찰서는 서장을 단장으로 편성

경북지방경찰청은 아동‧청소년과 여성을 대상으로 한 범죄에 종합적‧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팀을 특별수사단으로 격상해 지방청은 1부장을 경찰서는 경찰서장을 단장으로 하는 특별수사단을 확대 편성해 운영에 들어갔다.

특별수사단은 오는 12월 31일까지 운영되며 특별수사단장 산하 사이버수사대를 주축으로 지능범죄수사대, 광역수사대, 여청수사대, 수사지도관으로 구성된 기존 특별수사팀에서 디지털포렌식 및 피해자 보호팀을 추가로 구성해 총 52명으로 편성됐다.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 집중단속에 전 수사력을 집중하고 운영자‧유포자‧방조자 등 불법행위자 전원을 색출해 엄정하게 수사하고 유통망 경로 변화에도 신속하게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박건찬 경북경찰청장(왼쪽 두번째)은 26일 아동.청소년.여성 대상범죄 대응 특별 수사단 운영을 시작했다. ⓒ경북경찰청

해외서버의 경우 외국수사기관 및 글로벌 IT기업과의 공조수사도 한층 강화할 계획이며 범죄자들이 불법으로 얻은 이익은 기소 전 몰수제도를 활용해 전액 몰수하고 국세청에 통보해 세무조사도 이뤄지도록 한다. 여가부, 방심위, 방통위 등과 협력해 성착취 불법영상물 확산 방지 및 삭제 등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들의 피해 확산을 방지하고 피해자 상담에도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박건찬 경북경찰청장은 “철저한 수사를 통해 모든 관련자를 적발해 더 이상 디지털성범죄가 이 땅에 발붙이지 못하도록 발본색원 하겠다”고 척결의지를 밝혔다.

박종근

대구경북취재본부 박종근 기자입니다.

프레시안에 제보하기제보하기
프레시안에 CMS 정기후원하기정기후원하기
댓글 서비스 준비 중입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