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부산 빌딩 신축 공사현장서 근로자 8m 추락 사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정기후원

부산 빌딩 신축 공사현장서 근로자 8m 추락 사망

보수 작업하다 발판 기울어지면서 떨어져...경찰 "사고 경위 조사 중"

부산의 한 빌딩 공사현장에서 근로자가 추락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7일 오후 2시 26분쯤 부산 동구 초량동 한 신축 공사현장 지하 4층에서 작업을 하던 근로자 A(70) 씨가 지하 6층으로 떨어졌다.

당시 A 씨는 응급 조치를 받은 뒤 인근 병원으로 옮겼지만 치료를 받다가 결국 숨졌다.

▲ 근로자가 보수 작업하던 중 추락한 현장. ⓒ부산경찰청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약 2개월 전부터 난간 작업을 해왔고 이날도 혼자 보수 작업을 하다 발판이 기울어지면서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 안전책임자를 상대로 안전수칙 준수 여부를 확인하는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프레시안에 제보하기제보하기
프레시안에 CMS 정기후원하기정기후원하기
댓글 서비스 준비 중입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