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신종 코로나'에 설 연휴 없다...전북도, 긴급 방역대책 회의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정기후원

'신종 코로나'에 설 연휴 없다...전북도, 긴급 방역대책 회의

전북, 환자 발생시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예정

ⓒ전북도

국내에서 두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진 환자가 확인된 것과 관련, 전북도 보건당국이 긴급 방역대책 영상회의를 갖고 방역대비에 나섰다.


송하진 도지사는 설 연휴 첫날인 24일 시·군 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긴급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방역대책 영상회의를 실시했다.

현재 전북지역에는 환자 발생이나 관련 접촉자 현황은 없는 상태.

그러나 추가 환자 발생 상황에 대비해 도는 중앙회의에 이어 긴급으로 도지사 주재 시·군 단체장 영상회의를 가졌다.

ⓒ전북도

송하진 도지사는 "도내 환자 발생 시 즉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할 예정이다"며 "각 시·군에 중국 우한시 방문 후 의심 증상이 있을 시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관내 지정된 선별의료기관 진료체계 점검 및 운영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프레시안에 제보하기제보하기
프레시안에 CMS 정기후원하기정기후원하기
댓글 서비스 준비 중입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