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일본 코로나19 경제대책 규모 620조원 이상 목표"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정기후원

"일본 코로나19 경제대책 규모 620조원 이상 목표"

니혼게이자이 보도…소득 감소 가구에 현금 지급 검토

일본 정부가 국내총생산(GDP)의 10%에 해당하는 56조엔(약 620조원)이 넘는 규모를 목표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긴급 경제대책을 마련 중이라고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이 26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소득이 큰 폭으로 감소한 가구에 5월부터 현금을 지급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조건을 충족하는 가구에 20만~30만엔 정도를 지원하는 안이 검토되고 있다고 니혼게이자이는 전했다.
매출 급감이 예상되는 음식업과 관광업을 지원하기 위해 할인권과 상품권을 발행하는 방안도 검토되고 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2020 회계연도(2020.4~2021.3) 예산안이 국회를 통과하는 27일 경제대책 편성을 지시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일본 정부는 보정예산(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다음 달 상순에 각의(閣議)에서 결정하고, 같은 달 하순에 국회 승인을 받을 계획이다.
56조엔 이상인 사업 규모는 정부의 재정지출과 금융기관의 대출을 포함한다고 니혼게이자이는 전했다.
전 국민에게 배분하는 정액 급부의 규모는 2조엔까지 늘었다고 한다.
세대별 지원의 경우 일본의 5천300만 세대 중 일정한 소득 기준을 마련해 약 1천만 세대를 지원하는 방안도 검토되고 있다.
종업원을 쉬게 하는 방식 등으로 고용을 유지하는 기업에 대한 지원도 긴급 경제대책에 포함될 예정이다.

프레시안에 제보하기제보하기
프레시안에 CMS 정기후원하기정기후원하기
댓글 서비스 준비 중입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