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태백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추진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정기후원

태백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추진

지난 22일~내달 5일까지

강원 태백시는 지난 22일부터 오는 4월 5일까지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시는 긴급재난문자와 홈페이지, 전광판 등 각종 온·오프라인 매체를 활용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적극 홍보하고 집단감염 위험시설에 대한 방역지침 준수 여부를 점검 중이다.

▲태백관리역에서 류태호 태백시장을 비롯한 기관단체장과 공무원, 각급 공공기관, 사회단체 등이 참여한 가운데 ‘클린 태백 만들기’ 범시민 캠페인이 열리고 있다. ⓒ태백시

특히, 집단감염 위험이 높은 종교시설과 실내체육시설, 유흥시설, PC방, 노래연습장, 학원 등에 대해 야간 시간을 통해 집중 현장 점검하고 있다.

방역지침 미 이행 시에는 행정지도 후 행정명령 내려질 수 있으며 행정명령 위반 시 감염병예방법에 따른 처벌(300만 원 이하 벌금)을 하게 되며 확진자 발생 시에는 입원·치료비 및 방역비 전액에 대한 구상권이 청구될 수 있다.

이번 행정명령은 즉시 효력이 발생하며 태백시는 오는 27일까지 계도기간을 거쳐 이후부터 강력 단속에 나설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태백경찰서와 합동으로 점검반을 편성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추진상황과 방역지침 준수여부를 지속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라며 “모두가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2주간 잠시 멈춤’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태백시는 부서별 직장교육 등을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를 위한 지방공무원 특별 복무지침을 전파하고 공직자부터 이를 철저히 준수하도록 하고 있다.

홍춘봉

강원취재본부 홍춘봉 기자입니다.

프레시안에 제보하기제보하기
프레시안에 CMS 정기후원하기정기후원하기
댓글 서비스 준비 중입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