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서울-전주' 귀성길 최대 4시간 30분…오후 9시부터 정체 예상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정기후원

'서울-전주' 귀성길 최대 4시간 30분…오후 9시부터 정체 예상

서해안고속도로 하행선 서김제 부근ⓒ한국도로공사 로드플러스

민족 최대의 명절 설 연휴 시작 하루 전인 23일 오후 귀성 차량들이 서서히 몰려들고 있지만, 전북지역 고속도로 일부 구간에 정체 현상을 보일 뿐 현재까지는 대체적으로 원활한 흐름을 나타내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전북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현재 호남고속도로와 천안-논산 고속도로가 분기점에서 하행선으로 빠져나오는 차량들로 정체가 약간 빚어지고 있을 뿐 도내 관내 구간에서는 특별한 지·정체 구간 없이 시속 80㎞의 주행 속도를 보이고 있다.

현재 호남고속도로를 이용해 서울에서 전주까지는 승용차를 기준으로 4시간 30분 정도가 소요되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 도내 구간에서는 군산 부근 5㎞ 정도와 서김제 3㎞ 정도 부근에서 정체현상을 보이고 있는 관계로 서서울에서 군산까지 4시간 정도가 걸리고 있다.

도로공사 전북본부 관계자는 "본격적으로 귀성차량이 수도권으로부터 유입되면서 도내 전 고속도로와 국도 구간 곳곳에서는 오후 9시 정도를 기점으로 극심한 정체 현상이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프레시안에 제보하기제보하기
프레시안에 CMS 정기후원하기정기후원하기
댓글 서비스 준비 중입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