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제주한라병원 권역외상센터 개소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정기후원

제주한라병원 권역외상센터 개소

전국 15번째...중증외상환자 전용 치료센터

제주한라병원 권역외상센터가 시설·장비·인력 등 법적 기준을 갖추고 개소했다.

권역외상센터는 교통사고 추락 등으로 내부 출혈 및 다발성 골절 등 손상을 입은 중증외상환자들이 병원 도착 즉시 응급수술 및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시설·장비·인력을 갖춘 외상전용 치료센터를 말한다.

이번 개소한 제주한라병원은 2016년 보건복지부 권역외상센터 설치 지원 사업에 참여해 제주지역 권역외상센터로 선정되었으며 정식 운영을 위한 준비를 거쳐 전국 17개 시·도 중 15번째로 23일 문을 열게 됐다고 도는 밝혔다.

제주한라병원 권역외상센터가 시설·장비·인력 등 법적 기준을 갖추고 23일 개소했다. ⓒ프레시안(현창민)

제주한라병원 권역외상센터는 외상 소생구역과 외상 중환자실 20병상 외상 수술실 2곳 40병상 규모의 외상 입원실 등에 각종 외상환자 전용 의료장비를 신규로 도입했다.

또한 중증외상환자에 대한 집중치료를 위해 외상환자 전담 전문의 10명과 신경외과 흉부외과 응급의학과 등 외상 지원 전문의 30여명을 지정하여 긴밀한 협진체계를 구축하고 60여명의 전담 간호 인력도 배치된다.

제주도 임태봉 보건복지여성국장은 “그 동안 섬이라는 지역적 특성으로 중증외상환자가 발생 시 타 지역으로 신속히 이송하는데 현실적인 제한이 많았다”며 “이번 권역외상센터 개소로 중증외상환자에 대해 지역에서 최종 치료를 제공할 수 있게 됨에 따라 도내 의료 환경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지난 2012년부터 중증외상환자의 외상사망자 중 적정진료를 받았을 경우 생존할 것으로 판단되는 사망자의 비율인 예방가능사망률 감소(’15년 30.5% → ’25년 20%)를 위해 전국 17개 권역에 권역외상센터 설치 지원 사업을 추진해왔다.

프레시안에 제보하기제보하기
프레시안에 CMS 정기후원하기정기후원하기
댓글 서비스 준비 중입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