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스무살 성년의 보은...고교생 때 받은 장학금을 '코로나19' 극복 위해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정기후원

스무살 성년의 보은...고교생 때 받은 장학금을 '코로나19' 극복 위해

ⓒ군산시

어릴 때 받아온 사랑을 이웃을 위해 더 큰 사랑으로 보답한 사연이 알려져 군산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26일 전북 군산시에 따르면 군산시드림스타트에 편지와 함께 '코로나19'와 관련해 "경제적 위험에 놓인 아동을 돕고 싶다"며 110만 원 상당의 라면과 화장지 등이 답지했다.

후원물품을 보내온 차모(20) 학생과 부모는 "고등학생 때 받은 장학금을 의미있게 사용하고 싶었다"면서 "'코로나19'로 인해 학교에 가지도 못하고 가정에서 돌봄도 어려운 아동들을 도움을 주고 싶어 후원했다"고 밝혔다.

편지에는 "고등학교 3년 동안 납부한 수업료를 장학금으로 돌려받았고 이 장학금이 필요한 곳에 잘 전달 되어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드림스타트에 전하게 됐다. 성인이 되는 아이가 자신만을 생각하지 않고 주위를 볼 수 있는 기회를 허락해 줘 정말 감사드린다"라고 적혀 있었다.

군산시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에 필요한 도움을 준 학생과 부모님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전했다.

유상근

전북취재본부 유상근 기자입니다.

프레시안에 제보하기제보하기
프레시안에 CMS 정기후원하기정기후원하기
댓글 서비스 준비 중입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