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한은, 0.50%p 전격 인하...기준금리 0.7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정기후원

한은, 0.50%p 전격 인하...기준금리 0.75%

사상 첫 '0%대 금리' 시대...코로나19 여파

한국은행이 16일 오후 4시 30분 가진 임시 금융통화위원회에서 기준금리를 0.5%포인트 내렸다.

이에 따라 기준금리는 종전 1.25%에서 0.75%로 내려갔다. 한국 기준금리가 0%대 영역에 들어선 건 사상 처음이다.

코로나19로 인해 침체한 경기 회복을 위해 각국이 단행 중인 제로금리 흐름에 한은도 사실상 동참한 셈이다.

한은이 임시 금통위를 열어 금리를 인하한 건 9.11테러 여파가 컸던 2001년 9월(0.50%포인트 인하)과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인 2008년 10월(0.75%포인트 인하) 두 차례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15일(현지시간)기준금리를 1%포인트 인하해 기존 1.00%~1.25%를 0.00%~0.25%로 인하하는 초유의 '빅컷'을 단행하자, 유동성 함정에 빠질 수 있다는 우려에도 불구하고 한은이 기준금리 인하를 보류할 명분이 사실상 사라졌다.

미국의 기준금리 인하로 달러 유동성이 전 세계에 공급될 통로가 마련된 만큼, 한은이 상대적으로 높은 기준금리를 유지하는 데 따른 부담을 질 위험도 그만큼 커졌기 때문이다.

미 연준은 기준금리 인하와 함께 낸 성명에서 "코로나19 여파가 경제 전망에 큰 위험이 됐다"며 "미국 경제가 코로나19를 극복했다는 확신이 설 때까지 현 기준금리를 유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태가 초유의 장기전으로 갈 공산이 커짐에 따라 실물 경제 타격이 심각해지는 만큼, 한국도 초유의 0%대 금리 시기를 장기간 지날 것으로 보인다.
이대희

기자가 되면 거지부터 왕까지 누구나 만난다고 들었다. 거지한테 혼나고 왕은 안 만나준다.

프레시안에 제보하기제보하기
프레시안에 CMS 정기후원하기정기후원하기
댓글 서비스 준비 중입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